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토요초급'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4.04.28 20140426_도싸_광나루_토요초급
  2. 2014.04.28 20140412_도싸 광나루_토요초급.

이번 코스는 광나루 - 양수 - 다락재(프리스틴 밸리) - 청평 - 운길산 - 광나루.


20일에 임진각 가면서 케이블 장력 좀 손봐야겠다 생각 하고 있었는데..


계속되는 야근에 샵을 못 들러서 그냥 참석..

(사실 그냥 손 봐도 되는건데 그래도 이것저것 같이 손볼게 있어서..)




오늘은 카톡방에서 영업 해서 지인 두명이 더 참여했는데 (민덴버님은 출근으로 불참...)


한명이 모임시간이 늦어서 추격해 오는데...


어떻게 왔길래 더 빨리 와서 기다리다가 중급분들 팩에 껴서 달렸다는 이야기를 해 준다. ㄷㄷㄷ





오늘 코스 중 팔당에서 앞번 라이딩에서 지나갔던 팔당 터널구간으로 안 가고


옆으로 빠져서 청수정으로 지나갔다.


청수정 낙타등에서 오픈...


일단 치고 나가보는데.....


길 옆에 뭔가 글들이 보이네?


속도 죽이고 하나씩 읽어보면서 가는데...



뒤에서 광진구새싹이 왜 길막냐고 항의를....ㅡㅡ;;


역시 초보자라서 페이스 조절을 잘 못 하는데다가, 초행 길이라 체력 소진...ㅋㅋㅋ


저~ 뒤에서 오던 그룹에 흡수 됨...ㅠㅠ


오픈구간이 끝나고 잠시 휴식 후, 후미팩이 도착하고나서 우린 다시 출발...


이때부터는 오픈 구간에도 얌전히 피만 빨고 가야지..생각했는데.


문호리 하나로마트에서 보급 후 코스 설명을 좀 더 자세히 해 주신다...


다락재 업힐에서 오픈 하는게 아니라 좀 더 일찍 오픈 하겠다고....(언덕이 좀 높은게 있어서 그러셨나..)


길 잘 못 들면 다른 업힐 만난다고 설명 해 주시는데 초행길이니 뭐가 어디로 가는건지 알 수가 있나..ㅋㅋ


다시 출발 하고, 얼마 후 오픈 신호가 나왔는데, 그냥 팩이 그대로 유지가 된다..?!?!


에잇...이러면 너무 샤방하잖아...


혹시나 광진구새싹이 길을 알까 싶어서 물어보는데 모른댄다...


걍 버려..ㅋㅋ


뭐 다락재가 프리스틴밸리니까 골프장 가는길 나온 표지판이 있겠지 싶어서 일단 BA 시도...

(아니 피빨고 가겠다는 다짐은 어디가고....)


역시나 그때부터 팩이 찢어진다..ㅋㅋㅋ


언덕이라 하기엔 좀 그런 짧은 업힐 하나를 넘고, 열심히 밟고 가는데 뒤에 아무도 안 보이네...


아놔..나 길 모르는디...


그래서 살짝 속도를 낮춰보니, 말뚝선두로 팩을 끌어주시던 그..아...닉이 기억이 안 나네요 ㅠㅠ


무튼 파란져지 입고 나오시는 그 분이 오셔서, 나는 그분 등짝을 보며 뒤에 붙어서 피 빨고 간다.



가다가 우회전을 한번 했는데 잉...뒤에 또 아무도 없다...어찌 된거지? 낚인건가?!


그래서 돌아가보려서 유턴한 찰나에 한분이 오신다..


에라 모르것다 이 방향이 맞나보지...


다시 출발...


어휴....쉴때 아무나 붙잡고 케이블 장력 조절 가능하신분을 찾아서 손을 봤어야 했던가 보다.


뒷기어 변속이 잘 안 된다...


변속 타이밍 놓쳐서 힘은 더 쓰고, 심박도 올라가고....속도는 안 나고..ㅠㅠ


게다가 몇번의 작은 표지판을 봤는데 프리스틴밸리는 안 보인다..


그 사이 추격해온 팩에서도 길을 아는분이 없다..

(사실 직진만 하면 됨.....)


다들 체념하고 일단 직진하는데 눈에띄는 프리스틴 밸리 이정표 작은거!!


우오왕...이 길이 맞나벼.


근데 난 이미 흘렀잖.....


배고파...이런 저질 연비...ㅠㅠ


게다가 업힐 와중에 전화가....


뭐...다락재 난이도는 별거 없긴 했었다. 3Km 좀 넘는 거리에 평균 경사도는 낮음. 스트라바에서 4%로 나와있던가??


뭐 중간중간 평지 구간들이 있었으니 실제 업힐 경사는 좀 더 높았겠지만...


업힐 끝내고 보니 먼저 올라간 지인들이 서로 힘들다고 거짓부렁을 늘어놓고 있다...


힘들다면서 어째 입은 힘이 넘치네..? ㅋㅋㅋ




다락재 다운힐은 모래가 많아서 천천히 내려갔다가 후미 붙이고, 솔고개는 알아서 안 위험하게....


청평대교까지 오픈이었는데 대교는 못 듣고 다리만 기억나서 진짜 작은 10미터도 안 되어 보이는 다리 앞에서 서버렸다 ㅋㅋㅋ


그때부터 또 줄줄 흐르고...ㅠㅠ


어휴 데모차는 칼변속이었는데.....


청평대교서 후미 붙이고, 점심 식사. 부대찌개와 청국장 둘 중 청국장 먹었는데 완전 맛있음. ^^



이제 운길산까지 라이딩.


운길산도 약 10Km 정도 되는 구간을 오픈으로 달렸는데...


여기도 치고 나갔다가 흐름...ㅠㅠ


나름 변명하자면 변속 타이밍 안 맞는거랑 전화 온거...는 개뿔..엔진이 비루한거지..ㅠㅠ



운길산역 앞에서 다시 모여서 점프할 사람 물어보는데 나랑 지인 한명이랑 두명뿐이네...?!


지인은 전날 잠 못 자서 피곤에 쩔어서 점프. 난...


지금부터 속도가 더 빨라질건데 왠지 모를 불안함에 그냥 샵 가기로...

(사실 운길산에서 중앙선 타고 가는게 샵에 더 빨리 가기도 했었고...)












아참....샵 갔다가 고글 떨궈서 부셔 먹음...ㅠㅠ


N샵 할인할때 싸게 구입한 저렴이 고글이긴 한데...


렌즈들은 다 남아있는데 고글 테가 파손 되니 가슴아프네...


이참에 오클리를 지르고 싶지만...한번 참아본다..ㅠㅠ


저렴이 고글 다시 찾아봐야지...ㅠㅠ

Posted by MC02

광나루 - 양수역 - 벗고개 - 서후고개(서후리) - 중미산 - 아신역.


아신역에서 식사 후 광나루까지 복귀 라이딩.


점심 먹고 나서 복귀 라이딩 시작하는데 아신역 근처까지 갔을무렵인가..


빗방울이 한방울씩....


같이간 지인에게 점프 할지 계속 복귀할지 의견 구하는데 묵묵무답....



그냥 달림....


역시나...


빗방울이 후두두두두두두두ㅜ주류ㅜㅈ두둑


물에 빠진 생쥐꼴로 라이딩...ㅋㅋ



도싸 지역 정모 라이딩 중 광나루방이 속도도 빠르고 해서 힘들다고 들어왔었는데,


실제 경험해 보니..


후미팩과 선두팩 분리 해서, 후미팩은 도싸 표준 속도(?)를 준수 하는듯 하고,


선두팩은 광나루방 기준 준중급 분들이 팩을 구성하는듯 했다.



사실 공지된 속도가 좀 느린감이 없잖아 있어서 선두팩에 낑겨봤었는데..

(그간 공도 라이딩 경험으로 비추어볼때 자전거도로보다 공도 라이딩때의 항속이 더 잘 나오기에..)


선두 로테이션이 아니라 그랬던건지, 그날 풍향이 순풍이었던건지...


피만 빨고 달렸더니 체력에 여유가 좀 있었던 날...



도싸 정모라이딩 힘들다고 걱정했던건 다 기우였던것...


물론 중미산 업힐땐 저질 연비로 인해서 배고픔에 뒤로 줄줄 흘렀지만...ㅠㅠ


몸뚱아리 개선이 시급함..


2열 가운데 Orica GreenEdge 져지가 나.. 바로 뒤 파란색 져지와 오른쪽 V하고 있는 두명이 지인들...






Posted by MC02